GLC살까? X4살까?

Posted by DAKI MAGAZINE
2018.11.08 22:48 자동차 POP & 랭킹쇼

첫 마디에 요즘은 SUV시대다.”

라는 말을 붙이지 않아도 모든 사람들이 SUV전성기라는 것을 안다. 처음에는 험지 주행을 고려한 묵직하고 군용차 같은 이미지로 출발해 점차 세련된 모습으로 변하더니, 이제는 패밀리카, 캠핑, 여행 등 다양한 목적을 충족시키기 위한 차량으로 진화했다.

 

이제는 실용성을 넘어 보다 감각적인 욕구를 충족시켜주기를 원하는 움직임이 점차 거세지면서 쿠페형 SUV가 등장했다.

 

SUV형태지만 동시에 날렵한 쿠페외형을 섞어 새로운 장르가 탄생하게 되었다. 해당 시장을 휘어잡고 있는 제조사는 BMW와 벤츠다. 특히 그 중에서도 BMW는 쿠페형SUV시장을 키운 리더격이다.

 



두 회사를 대표하는 쿠페형SUV 모델로, BMW X6와 벤츠 GLE쿠페가 있다. 사람들은 이 두 차종에 대해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지만, 1억이 넘는 가격 때문에 구매 할 수 있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때문에 대안으로 선택하는 차종으로 바로 아래 단계인 BMW X4와 벤츠 GLC 쿠페가 있다. 두 차종은 상위 모델가격의 70%를 형성하며 상대적으로 가격부담이 덜하다. 게다가 덩치 큰 차량을 선호하지 않는 사람들이 해당 차량을 선택하기도 해, X4GLC 쿠페에 대한 인기는 점차 높아지고 있다. 실제 판매량을 봐도 두 차종이 바로 윗급에 비해 더 많이 판매되고 있다.

 

그렇다면 두 차종은 어떤 차이점이 있는지 다각도로 비교해보는 시간을 가져보자.

 

GLC 쿠페와 X4 가격 간단비교



아무리 멋있고 고성능 차량이라 할 지라도 

구매범위를 벗어나게 되면 그림의 떡일 뿐이다. 때문에 차량을 구매하는데 있어 가격은 가장먼저 보게 될 요소 중 하나다.

 

BMW X4가격은 2018년형 기준 7,250만 원이며 GLC 쿠페는 2018년 형 디젤2.1 모델 기준7.000~8,050만 원으로 책정되어있다. 그밖에 M버전이나 AMG 는 고성능 모델로, 가격뿐만 아니라 성능측면에서도 이번 비교와는 거리가 있기 때문에 제외한다는 점 참고하자.

 

BMW와 벤츠의 정체성을 담은 쿠페형SUV


이제 가격을 봤으니, 외관을 볼 차례다

비슷한 가격이라면 아무래도 좀 더 멋있고 본인의 가치를 향상시켜 줄 수 있는 모델을 원할 테니 말이다.

 

X4의 외관은 전형적인 BMW이미지 이면서 크로스오버 형태를 나타낸다. 가장먼저 눈에 띄는 것은 역시 키드니 그릴이다 BMW의 상징이기도 한 이 그릴을 시작으로 헤드램프의 코로나링이 인상적이다. 전체적으로 스포티한 인상이 그대로 녹아있고 M패키니 고유의 범퍼가 X4만의 강인한 인상을 부여한다.

 

측면은 강렬한 인상이 지배했던 전면과 다르게 섬세하면서도 부드러운 곡선으로 떨어지는 루프라인이 세련미를 더한다.

 

후면은 L형태의 LED라이트와 함께 M패키지 범퍼가 적용되면서 X4를 쿠페형SUV이미지를 완성한다.


 

내부는 BMW만의 감성이 운전자에게 그대로 전달된다. 운전자를 향해 기울어진 센터패시아와 와이드 디스플레이, 기어레버 등 ‘BMW스러운공간이다. 전체적으로 깔끔하지만 외관과 다르게 한방이 부족한 느낌이다.



 

GLC 쿠페의 외관은 X4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X4와 마찬가지로 가장먼저 눈길을 사로잡는 부분은 삼각별 그릴과 벤츠 특유의 디자인이 가미된 헤드램프이며, GLC의 파생형인 만큼 비슷한 모습이다. 하지만 AMG 스타일링 패키지를 적용하면서 특유의 화려함과 볼륨감이 돋보인다.


측면은 쿠페형 SUV특유의 부드럽지만 낮게 떨어지는, 테라스 해치백에 가깝게 마무리를 지었다. 후면은 X4와 다른 차분하면서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돋보이고, 듀얼 머플러와 리어램프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내부는 C클래스 및 GLC와 비슷한 구성이다. 스티어링 휠을 시작으로 센터패시아, 송풍구 등 C로 시작되는 차량은 모두 통일 시킨듯한 분위기다.

 

벤츠 GLC 쿠페와 BMW X4 제원 간단비교


두 모델의 디자인을 살펴봤다면

이제 출력과 크기 등 여러 가지를 살펴볼 시간이다. 자동차는 가만히 세워놓고 관람하는 작품이 아니기 때문에 주행과 관련된 부분들은 놓치지 말아야 될 요소다.


 

X4는 전장 4,671mm, 전폭 1,881mm, 전고 1,624mm, 축거 2,810mm이며 공차중량 1,880kg이다.

 

파워트레인은 2.0L 직렬 4기통 디젤 엔진을 얹어 190마력(4,000rpm)40.8kg.m(1,750~2,500rpm) 최대토크를 낼 수 있다. 여기에 자동8단 변속기가 적용되었다. 연비는 도심 10.6km/L, 고속 12.5km/L이다.

 

X4의 최고속력은 212km/h이며, 0-100km/h타임은 8.0초다.



 

한편 GLC 쿠페는 전장 4,700mm, 전폭 1,910mm, 전고 1,610mm, 축거 2,875mm이며 공차중량 1,915kg이다.

 

파워트레인은 2.1L 직렬 4기통 디젤 엔진을 얹어 170마력(3,000~4,200rpm)40.8kg.m(1,400~2,800rpm) 최대토크를 낼 수 있다. 여기에 자동9단 변속기가 적용되었다. 연비는 도심 11.7km/L, 고속 14.7km/L이다.

 

X4의 최고속력은 210km/h이며, 0-100km/h타임은 8.3초다.

 

두 모델을 종합해보면 GLC쿠페가 더 크고, 차체가 낮다. 이로 인해 차체가 그만큼 무거워졌지만 연비는 오히려 높다. 한 가지 흥미로운점은 배기량이 더 낮은 X4가 마력에서 앞서고 있고, 최대토크 영역 대는 GLC쿠페가 더 넓다.

 

주력모델 및 판매량 간단비교



최근 1년동안 판매량을 통해 주로 판매된 모델과 두 모델의 전체 판매량을 살펴보면 X4의 주력모델은 xDrive20d M스포츠 패키지 이며 1,234대가 판매되었다. 한편 GLC쿠페는 GLC220d 4MATIC 쿠페가 2,542대로, 가장 많이 판매되었으며 일반 GLC의 주력 모델인 GLC220d 4MATIC보다 352대 더 판매되었다


352대가 적은 수치로 보이겠지만, 애당초 수 만대 씩 판매되는 모델이 아니기 때문에 이 차이는 상당한 것으로 볼 수 있다. , GLC에서 쿠페형 모델의 인기가 더 높다는 의미가 되겠다.


두 모델의 2017년 이후 판매량을 살펴보면 2017GLC쿠페가 2,347대 판매되었으며 X41,427대 판매되었다. 2018년에는 GLC쿠페가 1,123대 판매되었으며 X4774대 판매되었다.

 

X4의 반격은 10월부터?





현재 X4의 판매량이 GLC에 밀리는 것으로 나오고 있으나

곧 역전되거나 비슷한 판매량을 보이며 진정한 라이벌 대결을 펼칠 가능성이 높아졌다. X4는 출시된 지 4년만에 2세대 뉴X4로 변경되며 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고, 최근에는 부산모터쇼에서도 모습을 드러냈다. X410월 판매예정이며 소비자들의 기대감이 점차 고조되고 있다.

가격, 성능은 비슷하지만 서로 다른 외관과 각 제조사들의 노하우로 차이를 두고 있는 X4GLC쿠페. 사실 두 모델 모두 우수하기 때문에 어떤 모델이 압도적으로 우수하다고 이야기하기는 힘들 것이다. 현재까지는 GLC쿠페가 앞서고 있는 상황이지만, 서로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는 두 모델인 만큼 구매 의사가 있는 소비자들은 개인 취향에 맞춰 구매하는 것이 가장 현명한 선택이 될 것이다.

 

X4, GLC쿠페. 여러분들의 선택은?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